06/09/30 21:59
     이거이 몇 년된 명품 콜라?!


A주 잘 나가시는 H 광고대행사 윤대표님과(40대라고 믿을 수 없는 굉장한 미인이십니다ㅎㅎ -_-;;) 울 팀장님과 함께 한 식사시간에 등장한 정체불명의 콜라입니다.

요새도 저런 병에, 그것도 저런 식의 로고가 박힌 콜라가 나오는지...의심스럽더군요. 맛도 김이 다 빠진 맛이었다는데....몇 십년된 명품을 두 분께서 마신 건 아닌지...ㅋㅋ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posted by woogun | 일상다반사 | 관련글(trackback) | 댓글달기


이 글의 관련글(trackback) 주소 :: http://www.woogun.net/tt/rserver.php?mode=tb&sl=262
이름 ::   비밀번호 ::  
홈페이지 ::    비밀글로 등록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광고성/음란성 글이 아닙니다.

    1 ...   107  108  109  110  111  112  113  114  115 ...   240    
 
        
분류 전체보기
일상다반사
감성코드
호주 이야기
뉴질랜드 이야기
말레이시아 이야기
일본 이야기
추억의 사진·영상
 
 
  Total 415762  Today 138


              admi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