06/09/24 21:17
     As time goes by



참 많은 것이 변했고, 앞으로도 변해갈 것이다.
추억을 간직할수록 시간의 흐름에 현기증이 느껴진다.

내가 살던 하늘에 지금은 누가 살고 있을까.
모두들 앞만 보며 살고 싶어할 때, 잠시 뒤를 돌아본다.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posted by woogun | 일상다반사 | 관련글(trackback) | 댓글달기(3)


이 글의 관련글(trackback) 주소 :: http://www.woogun.net/tt/rserver.php?mode=tb&sl=260
혜원 06/09/25 00:57 x
울 오라버니랑 즐겻던 추억을 잊지 못할거야..ㅎㅎ
나 스위스로 가기로 결정낫어...
미국 대학도 좋지만... 더 흥미로운 추억을 만들기위해.. 돌진....!
woogun 06/09/25 22:44 x
나랑 즐기긴 뭘 즐기냐? --;; 말이 이상하잖아?
스위스로 가기로 했냐? 이번에 올 때는 오빠 시계 하나 사와라.
요들송도 좀 배워오고.
혜원 06/09/27 08:24 x
원하는것도 많으삼... 스위스는 내년 9월에 갑니다.-_-아직 고등학교도 졸업안한 아이에게 뭘하는겨...
음.. 내년에 졸업하고 바로 일본으로 일본어 공부하러 3개월동안 갓다가 스위스로 가.
지금 일본어를 되도록이면 정리해놓고 가려고 노력하고 잇어요..^^ 보고싶소...
그리구 말이 뭐가 이상혀혀. 난 즐겻수..ㅋㅋ
이름 ::   비밀번호 ::  
홈페이지 ::    비밀글로 등록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광고성/음란성 글이 아닙니다.

    1 ...   109  110  111  112  113  114  115  116  117 ...   240    
 
        
분류 전체보기
일상다반사
감성코드
호주 이야기
뉴질랜드 이야기
말레이시아 이야기
일본 이야기
추억의 사진·영상
 
 
  Total 415344  Today 8


              admin